ARTIST

SSF와 함께하는 아티스트 소개
16_박재홍
김영욱 Young-Uk Kim

바이올리니스트 박재홍(Jae Park)은 13세에 도미하여 뉴욕의 줄리어드 음대에서 수학하고 영국 왕립 음대를 최우수 성적으로 졸업하였다.

런던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로열 페스티벌 홀에서의 데뷔 연주 후 박재홍(Jae Park)은 영국 런던 필하모니아, 홍콩 필하모닉, 키예프 필하모닉, 프라하 라디오 심포니 등과 협연을 하였으며 미국, 캐나다, 영국, 프랑스, 독일, 오스트리아, 스페인, 체코 공화국, 폴란드, 아프리카, 동남아 등지에서 활발한 연주 활동을 하였다. 또한 그는 영국 엘리자베스 2세 여왕과 찰스 황태자 그리고 지금은 고인이 된 다이아나 황태자비 앞에서 초청 연주를 하기도 하였다.

박재홍(Jae Park)의 뉴욕 데뷔 연주 후 뉴욕타임즈의 유명 평론가 버나드 홀랜드로부터 “바이올리니스트 박재홍은 매우 수준 높은 로맨틱한 연주를 들려준다” 라고 극찬을 받았으며 스페인의 대표적인 일간지 엘 파이스는 그가 세계 초연한 타베르나-베치의 Proses disperses연주 후 “박재홍은 흠잡을 데 없는 완벽한 연주를 선사했다”라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으며 2011년에 세계 초연 실황 녹음이 음반으로 출시 되었다. 또한 그는 독립영화 “친애하는 음악”에서 직접 바이올린을 연주하며 음악 고문으로 참여하여 부산 국제 영화제와 제천 국제 음악 영화제 등 유수한 영화제에 초청을 받기도 하였다.

박재홍(Jae Park)은 25세의 나이에 홍콩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악장을 역임하였으며 런던 심포니와 BBC 웨일스 심포니의 객원 악장으로 활약하며 많은 연주와 녹음을 하였고 또한 영국 왕립 음악대학 초청교수 및 국제 자문위원 그리고 경원대 초청교수를 역임 하였다.

현재 박재홍(Jae Park)은 프랑스 파리에 거주하며 Strictly Strings의 예술 감독으로 있다.